오늘의 점심메뉴, 알밥 정식과 사누키 우동

오늘의 점심메뉴, 알밥 정식과 사누키 우동

 

오늘의 점심메뉴, 알밥 정식과 사누키 우동

알밥하면 떠오르는 오래 전 안좋은(?) 추억이 있으니

그것은 온천장에 알밥 메뉴가 있는 음식점에 갔는데

하필이면 그 가게가 없어져 앞에서 황당했던 기억을

생각하며 오늘은 알밥으로.

알이 톡톡 씹히는 맛의 알밥 정식 세트 메뉴입니다.

뚝배기에 뜨겁게 나온 알밥과 사이드에 미니 우동,

그리고, 겉이 바삭하고 두툼한 돈까스 세

덩이를 반씩 잘라서 소스에 찍어 먹습니다.

<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